2011년 2월 6일, 나주시 봉황면 만봉리 361, 전라남도 유형문화재 제64호

같은 면 철천리에 있는 석조여래입상과 마애칠불상에 비해 이 돌부처는 좀 소홀한 대우를 받는다. 철천리 돌부처들은 보물이고 큼지막한 절 안에 고이 모셔져 있지만, 만봉리 돌부처는 조립식 건물 한 칸짜리 절 옆에 그저 있다. 철천리 입상이 훨씬 우람하고 얼굴도 근엄하여 할아버지 부처라 불리고, 이 만봉리 돌부처는 아담하여 할머니 부처라 불린다는데 그 말이 딱 맞다. 노인들 보면 목소리며 얼굴이 남녀 구분하기 어렵게 비슷해져 가는데, 딱 이 돌부처가 여성호르몬 나오지 않은 지 꽤 된 할머니 모습이다. 뽀글뽀글 파마랑 정착하지 못한 허연 분, 붉은 입술로 할아버지랑 구분하게 되는 평범한 할머니. 은은히 인자하게 웃고 계신데, 선명한 육계, 백호와 어깨에 닿을 듯 큰 귀에도 불구하고 영락없이 할매다. 좁은 어깨랑 아담한 어깨에서 느낄 수 있듯 전혀 위압적이지 않다. 푸근하다. 늘 그리웠으나 엄청 짰다 싱거웠다 왔다갔다 하는 밥상을 턱 내놓으실 것만 같다. 허허 웃으며 내새끼 왔냐 안아 주신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나주시 봉황면 | 석조여래입상
도움말 Daum 지도

'돌부처 > 전라'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보성 유신리 마애여래좌상  (0) 2011.03.11
보성 사곡리 마애여래좌상  (0) 2011.03.04
나주 만봉리 석조여래입상  (0) 2011.03.02
함평 해보리 석불입상  (0) 2011.02.27
담양 오룡리 석조여래입상  (0) 2011.02.18
화순 대리 석불입상  (2) 2011.02.08
Posted by dalgial

댓글을 달아 주세요